함양군, 문화재청 2021년 지역문화재 활용사업 선정

- ‘백세청풍을 탐닉하다’, ‘고택아 놀자’ 2년 연속 선정

정기환 기자 | 기사입력 2020/09/18 [16:06]

함양군, 문화재청 2021년 지역문화재 활용사업 선정

- ‘백세청풍을 탐닉하다’, ‘고택아 놀자’ 2년 연속 선정

정기환 기자 | 입력 : 2020/09/18 [16:06]

사진= 함양군, 문화재청 2021년 지역문화재 활용사업 선정


[투어타임즈=정기환 기자] 함양군은 2021년 문화재청 공모 사업에 향교·서원 문화재 활용사업인 ‘백세청풍을 탐닉하다’와 고택·종갓집 활용사업인 ‘고택아 놀자’ 가 최종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이번 2개의 사업은 2020년 공모 사업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선정됐으며 사업 참여자가 지역 문화재의 가치와 의미를 보고 느끼고 즐길 수 있도록 문화재청에서 지원하는 문화재 활용사업이다.

지역문화재 활용사업은 ‘문화재 문턱은 낮게’ ‘프로그램 품격은 높게’ ‘국민 행복은 크게’를 기본 방향으로 각 지역의 문화재를 역사문화교육 콘텐츠로 활용해 누구나 참여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이번에 선정된 ‘백세청풍을 탐닉하다’는 ‘함양 화림동천길’, ‘일두 백세청풍길’, ‘남계서원 사예체험’, ‘함양선비의 인문정신’ 등 4개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세계유산 함양 남계서원에서 행사 참가자를 모집해 진행한다.

함양문화원에서 행사 참여자를 모집해 진행하는 ‘고택아 놀자’는 연중 5~6회에 걸쳐 4개의 프로그램으로 ‘고택의 향기에 젖다’, ‘느림의 행복’, ‘꼬신내 풍기는 잔칫 날’, ‘Knok Knok 정여창 생애’를 진행한다.

‘고택아 놀자’ 프로그램을 통해 현대사회에서 사라져가는 전통문화유산에 대한 잠재적 가치를 발견하고 참여자들의 질 높은 여가 문화 정착에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군 관계자는 “지역문화재 활용사업 선정을 계기로 함양의 소중한 문화 자원의 가치를 홍보하고 모두가 함께 배우고 체험하는 프로그램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기환 기자  jeong9200@sundog.kr>
정기환 팀장/기자 jeong9200@sundog.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