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좋은 걸 왜 형들이랑만 했어?”

레이서 커플 변신 ‘폭풍 질주X드리프트’ 美친 텐션 폭발

최지연 기자 | 기사입력 2020/03/30 [14:14]

"이 좋은 걸 왜 형들이랑만 했어?”

레이서 커플 변신 ‘폭풍 질주X드리프트’ 美친 텐션 폭발

최지연 기자 | 입력 : 2020/03/30 [14:14]

부러우면 지는거다(부럽지)


[투어타임즈]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지숙-이두희가 커플 서킷 슈트를 입고 레이서로 변신한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매번 새로운 데이트로 부러움을 자아낸 지숙-이두희 커플이 이번엔 ‘서킷 데이트’를 즐기며 폭풍 질주와 드리프트로 텐션을 폭발시킨 모습이 공개될 예정이다.

30일 월요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에서는 지숙-이두희 커플이 ‘서킷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공개된다.

지숙-이두희 커플은 ‘부럽지’를 통해 셀프 공기청정기 만들기, 셀프 프로필 사진 찍기 등 환상의 ‘금손 커플’다운 이색 데이트를 보여줘 시청자들의 부러움을 샀다.

이번 주에는 두 사람이 ‘스피드 레이서’로 변신해 ‘서킷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서킷’은 지숙의 남자친구 이두희의 취미생활로 과거 연인이 되기 전 이두희가 지숙의 마음을 얻기 위해 데려갔던 ‘서킷장’에서 커플로서는 처음으로 데이트를 하게 된 것. 지숙은 서킷장을 가기 전 ‘숙가이버’로 변신해 이두희 차량의 타이어를 직접 교체해줬는데, "이 좋은 걸 왜 형들이랑만 했어?”며 한껏 신이 난 모습을 보여주기도. 공개된 사진 속에는 블랙의 서킷 슈트와 헬멧을 커플로 맞춰 입은 지숙과 이두희의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지숙과 이두희의 로맨틱한 ‘헬멧 뽀뽀’ 모습은 ‘부럽지 샷’을 예고하며 보는 이들까지 설레게 만든다.

이두희는 서킷 위를 폭풍 질주하며 이제껏 보여주지 않은 카리스마와 ‘업텐션’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또한 ‘레이서 꿈나무’ 지숙은 드리프트에 도전해 미친 열정을 뿜어냈다고 해 과연 성공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돌돌커플’ 지숙-이두희의 아찔한 ‘서킷 데이트’ 현장은 오늘 밤 11시에 방송되는 ‘부러우면 지는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