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산되는 몸캠피싱 ‘제로데이’서…몸캠피씽 동영상유포협박 피해방지 위한 예방법 전해

박정길 | 기사입력 2020/02/18 [19:01]

확산되는 몸캠피싱 ‘제로데이’서…몸캠피씽 동영상유포협박 피해방지 위한 예방법 전해

박정길 | 입력 : 2020/02/18 [19:01]

SNS, 랜덤채팅 등은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볼 수 있는 매개로 이용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하지만 각종 범죄들도 활개를 치고 있어 범죄의 온상이라는 비판에서 자유롭지는 못하다. 이는 몸캠피싱(몸캠사기, 몸캠협박, 영통사기, 영통협박, 영섹사기) 등 다양한 범죄가 벌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일례로 꼽은 몸캠피싱(영섹협박, 영상통화사기, 영상통화협박, 몸또, 화상통화사기)은 남성들이 주된 피해대상으로 핸드폰 해킹과 인터넷 협박, 영상물 및 동영상 유포 협박 등 다양한 범죄들의 수법이 결합된 지능범죄다. 
 
이성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하면서 시작 영상통화를 제안하게 된다. 통상적으로 선정적인 문구의 메시지를 보내 유혹을 시작하며 이후에는 영상통화를 제안하고 도중에 음란행위를 실시하도록 유도하기 위해 조작된 영상을 사용한다. 피해자가 음란행위를 실시할 시 이를 녹화하면서 영상물을 확보한다. 또, 특정한 파일들을 보내 피해자가 설치하도록 만들어 연락처를 확보한다.
 
경찰청도 이를 막고자 집중단속기간을 실시하고 미디어를 통해 범행수법들을 알리는 등 불철주야로 노력하고 있지만 일망타진이 어려운 상황이다. 조직의 중역을 담당하고 있는 피의자들은 대부분 해외를 거점 삼아 활동하고 있으며, 이 때문에 검거에는 각국의 수사기관과 공조가 필요하다.
 
만약 몸캠피씽(동영상 피싱, 영상통화 피싱, 영섹 피싱, 영상통화 피씽) 피해를 입었다면 요구에 응하는 일이 없어야 한다. 조직들은 대부분 지속적으로 금품을 요구하는 경우가 많아 유출로 이어지기 때문이며, 즉각적으로 대응을 준비해야 한다.
 
이러한 가운데, IT보안회사 ‘제로데이’가 동영상 유포협박 및 몸캠피싱(영섹협박, 영상통화사기, 영상통화협박, 몸또, 화상통화사기) 피해자들을 위해 조언을 건네왔다.
 
관계자는 “인터넷 협박 및 핸드폰 해킹 등을 통해 이뤄지는 범죄들은 익명의 상대방이나 신뢰할 수 없는 곳에서 다운로드한 파일들을 조심해야 한다.”라며 “신뢰할 수 없는 곳에서 다운로드 한 파일을 주의하는 자세를 가져야겠고 보안설정에서 신뢰할 수 없는 곳에서 내려 받은 파일의 설치를 차단하는 기능을 활성화시켜야 한다..”라고 조언했다.
 
이어 “만약 몸캠피씽(화상통화협박, 랜덤채팅사기, 연락처해킹, 카톡사기, 라인사기) 피해를 입었을 때는 즉각적으로 보안업체를 찾아 해결을 준비해야 한다.”라며 “영상물이 온라인을 통해 유포될 경우 유포의 속도가 급속도로 이뤄질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신속히 업체를 찾는 것이 좋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제로데이는 동영상 피싱, 영상통화 피싱, 영섹 피싱, 영상통화 피씽 등의 피해자가 가장 많이 발생하고 있는 시각인 오후 6시부터 오전 3시까지 집중적인 상담을 제공하고 있으며, 무료상담을 제공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